투어인터파크, 5월 황금연휴 해외여행 예약 코로나 이전비 43% 증가 - 2023/04/19

2023-04-19

– 전년비 3000% 급증…억눌린 수요∙징검다리 연휴에 휴가 계획 늘어

– 동남아∙일본 등 근거리 여행지 선호…"여행 모객 더욱 늘어날 전망"


(인터파크=2023/04/19/수) 엔데믹 이후 맞은 첫 5월 황금연휴 기간에 인터파크를 통해 해외로 여행을 떠나려는 이들이 급증했다.


인터파크에서 올해 1월 1일(일)부터 4월 7일(금)까지 3개월여간 예약이 이뤄진 5월 출발 해외여행 패키지상품 예약 인원은 전년 동기에 비해 3000%(31배) 늘었다. 코로나19 이전인 2019년 동일 기간에 비해서도 43% 확대됐다.


5월은 여행 떠나기 좋은 날씨는 물론 1일(월) 근로자의 날, 5일(금) 어린이날, 29일(월) 부처님 오신날 대체공휴일 등 총 3번의 휴일이 있어 통상 가족, 친구, 연인과 함께 여행을 계획하는 이들이 많은 것으로 분석된다. 또 코로나19로 3년여간 억눌린 해외여행 수요가 반영된 것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쳤다.


올해 5월 가장 인기 있는 해외 여행지는 베트남으로 전체 예약 인원의 28%를 차지했다. 이어 일본 12%, 태국 9%, 필리핀 7%, 서유럽 6% 등 순이었다. 아직은 원거리보다는 동남아와 일본 등 근거리 여행지에 대한 선호가 집중되고 있다. 어린이날, 어버이날 등 가정의 달임에 따라 관광 온천, 유니버셜 스튜디오를 함께 즐길 수 있는 '오사카+교토+나라+온천호텔 2박' 패키지 상품이 상품 순위 1위에 이름을 올린 것도 눈에 띈다.


이 밖에 인터파크는 ‘해외여행은 지금이 타이밍'이라는 컨셉으로 4~6월 출발일의 패키지 상품 기획전을 운영하고 있다. 자유여행 방식으로 해외여행을 즐기려는 이들을 위해서는 '놓치기 아까운 5월 황금연휴기간 항공특가모음' 기획전을 선보이고 있다.


염순찬 인터파크 패키지투어사업그룹장은 "5월 황금연휴 기간에 해외로 떠나려는 여행객은 더욱 늘어날 것으로 예상한다"면서 "고객만족을 최우선으로 차별화된 상품과 서비스를 선도적으로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  #  #

 

 


06611 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 447 사업자등록번호 824-81-02515 통신판매업신고 2022-서울강남-02179
Copyright ⓒ InterparkTriple Corp. All rights reserved.